미주 한인의 날 축하

제13회 미주 한인의 날을 하루 앞둔 12일 LA시의회는 한인의 날 축하 결의안 및 선포식을 열었다. LA시의회는 한인 이민 115주년을 축하하고 한인사회 발전을 기원했다. 데이비드 류 시의원(가운데)이 선포식에서 어머니를 소개하며 한인 개척정신을 알리고 있다. 김상진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