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라인 살리고 실생활 정보 제공, 하워드한인회 이사회

하워드한인회 정기이사회
상반기 사업계획 등 인준

하워드한인회가 11일 정기이사회를 열고 올 상반기 사업계획을 확정했다.
하워드한인회(회장 남정구)가 올해 상반기 쉼 없는 행사를 통해 한인회 위상을 새롭게 정립한다.
 
한인회는 11일 컬럼비아에 있는 남스태권도장에서 제1회 정기이사회를 열고 올 상반기 사업 계획을 확정하는 한편 이사진을 이끌 손영석 이사장과 박준배 부이사장을 각각 인준했다.
 
상반기 사업으로는 우선 오는 15일(목) 이스트 컬럼비아 도서관에서 학교 안전과 사관학교 진학 등을 내용으로 청소년 리더십 세미나를 개최한다.
 
내달 22일(일)에는 케어라인 후원을 위한 골프대회를 연다, 장소는 컬럼비아에 있는 페어웨이 힐 골프장이다. 또 한인들에게 생생한 실생활 정보를 주려고 5월 24일(목) 엘리컷시티 밀러 도서관에서 커뮤니티 정보 박람회를 연다. 이날 행사에는 카운티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비영리 단체들이 대거 참여할 예정이다. 6.25 참전 유공자들을 기리기 위해 6월 24일에는 하워드고등학교에서 6.25 참전 유공자 기념행사도 연다.
 
이 밖에 내달 중으로 한인회 회보 제작을 비롯해 CPR 교육, 6월에는 하워드한인시니어센터 봄 소풍을 후원한다.
 
손영석 이사장은 “반드시 필요한 하워드한인회라는 긍지를 가지고 일하겠다. 최종 이사진은 차기 이사회때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남정구 회장은 “한인들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사업을 차근차근 펼쳐가자”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이사회에서 김덕춘 전회장과 알렉스 김 전 회장 대행이 주지사 표창을 받았다.

허태준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